Home 교회소개 교육/훈련 부서 및 전문사역 나눔터 사랑TV
  
DreamCafe Home Sign-In My Cafe
 Keep me signed in
Don't have a Sa-Rang ID?I can't access my account

사랑나눔터
  가입인사
  쓰고 싶은 글 남기기
  같이 기도해 주세요
사역나눔터
  시설관리사역소개
  고장/수리/건의요청
사진갤러리
  은혜로운사진모음
  시설관리사진
  야외활동사진
  리사이클링사진
Green Kingdom 사역
  Recycling 비전
  Recycling 진행
  Recycling 자료실
  Recycling FAQ

드림카페 통계
 - Total 260,003
 - Today 17
 - Content 434
 - Comment 639

 
사랑나눔터
Classic WebZine Gallery

지나고나면 모두가.....

 
장수경  2010-02-07 21:25:46  Zoom-in Zoom-out

5945255_lg[1].jpg

지내고 보면 모두가 그리운 것 뿐인데


그때는 뼈를 녹일 것 같은 아픔이며
슬픔이였을 지라도 이제 지나고 보니
그 것마저도 가끔은 그리워 질 때가 있습니다.

어떻게 견디고 살았던가 싶을 만치 힘들고 어려웠던 일도
지금 조용히 눈을 감고 그때를 추억하다 보면
더욱 생생하고 애틋한 그리움으로
가슴에 남아 있는 것을 보면 더욱 그렇습니다.

이시간이 세상이 무너지는 듯한 절망이고
고통스러운 삶의 질곡에 서있다 할지라도
결코 이겨내지 못할 일은 없다는 뜻이 아닐런지요?

가진 것의 조금을 잃었을 뿐인데
자신의 전부를 잃었다고 절망하는 것은
남이 가지지 못한 것이 보이지 아니함이요  
남이가진 것과 비교해 조금 덜 가짐에서 오는 욕심이지요.

비워야 할 것을 비우지 못한 허욕 때문이다.
포기와 버림에 익숙하지 못해서 일수도 있습니다.

생사를 넘나드는 기로에 서있는 사람들의
자기실현은 참으로 소박합니다.  
비록 평생 일어서지 못한다 할지라도
살아 숨 쉬고 있음 그 하나가
간절한 자기실현의 목표가 되고  

살아 있음 그 하나만으로도
더없는 기쁨과
감사의 눈물을 흘리는 이들을 보게 됩니다.  

남의 가슴에 들어 박혀 있는 큰 아픔 보다
내 손끝에 작은 가시의 찔림이 더 아픈 것 이기에
다른 이의 아픔의 크기를 가늠하긴 어렵지만
더 이상 자신만의 생각과 판단으로
스스로를 절망의 늪으로 밀어 넣는 일은 말아야 합니다.  

지난 날을 되돌아 보면 아쉬움도 많았고
후회와 한탄으로 가득한 시간 이였을 지라도  
앞에서 기다리고 있는 새 날의 새로운 소망이 있기에
더 이상은 흘려보낸 시간들 속에
스스로를 가두어 두려하지 마십시요.  

아픔없이 살아온 삶이 없듯이
시간 속에 무디어지지 않는 아픔도 없습니다.
세상을 다 잃은듯한 아픔과 슬픔 마져도
진정 그리울 때가 있답니다.  

병실에서 아스라히 꺼져가는 핏줄의 생명선이 안타까워
차라리 이 순간을 내 삶에서 도려내고 싶었 던 기억 마져도..  
그런 모습이라도 잠시 내곁에 머물수 있었던
그때가 그립습니다.

부족함 투성이로 아웅다웅 살았어도
차츰 멀어져가는 현실의 정들이 아쉬워
사탕 한알 서로 먹으려던 시절이 그리운 것은
사람 사는 정이 있었기에 돌아 올 수 없기에
더 애틋함으로 아려옵니다  

지금의 힘겨움 또 어디쯤에선가 그리워하게 될지..
살아온 시간들 속에 참 많이도 겪은 경험으로 분명하답니다.  
주저앉고 싶었고 생을 포기하고 싶을 만큼의 고통 한 두 번쯤
우리 곁을 스쳐갔습니다.

사는 일이 이런 것이라며
주어진 고통의 터널을 헤쳐 나가려 안간힘 쓰던 때에는
지금보다는 패기가 있어 좋았고
당당함이 있어 좋았답니다.  

그 어려움의 시간들을 좋았다라고 표현할수 있는건
지금에 없는 젊음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사람 사는 일은 지나간 것에는 모두가 그리운가 봅니다  
이별의 고통 마져도 시간속에 아름다움으로 승화 할수있으니
시간은, 세월은 약 인가봐요.

지금 너무 힘들어 하지말아요.
가슴을 파고드는 현실의 비수가
우리삶 어디쯤에서 둥글게 닳아져 있을테니까요



-좋은글 중에서-


file   Attached:

Author 글쓴이 소개: 장수경
본인을 소개하는 글을 쓰고 싶으신 분들은 간단한 소개글을 정보수정(Info)을 클릭한 후, 자기소개글란에 입력하시면 됩니다. 감사합니다.기여도 20 36%
댓글로 소중한 의견을 남기고 싶으신 분들은 로그인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장수경 United States 시관팀 여러분 안녕하세요?
뵌 지오래되었습니다.

만 4년 함께 딍굴다보니 조금은 쉬고싶은( 감히 )
생각이 들었네요. 해서 요즘 좀.....그러나
몸 만 조금 떠났지 마음까지 떠난 것은 아닙니다.
모든팀원들께 문안하며, 저의 결정을 용납해 주시길.
기도는 계속하겠습니다 게시판도 방문할것이구요.
아무튼 그동안 고마웠습니다.
기여도 20 36% 
 Delete the comment  Modify the comment
2010-02-07
21:44:38


이성희 United States 그동안 지극정성으로, 섬겨주시고 나이를 뛰어 넘나드는 열정으로 섬겨 주시고 몸으로 본을 보여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계속해서 시간과 공간을 뛰어 넘어 교제할수 있는 세상에 살고 있음도 감사 합니다.

건강하시고 그린킹덤사역과 시설관리사역을 위해서 중보 부탁드립니다.
기여도 0 100% 
 Delete the comment  Modify the comment
2010-02-08
13:33:26


장수경 United States 총무님 계속 기도하고 있습니다.
용기를잃지마시고 게속 달리십시오

건강하시죠?
장로님은 복도에서 종종 뵈었는데
총무님은 얼굴 잊어버릴가......

뵙지못해 여기 다시와서 몇자 문안드립니다.
기여도 20 36% 
 Delete the comment  Modify the comment
2010-04-05
21:25:39


Hannah 좋은 글 감사합니다. 기여도 4 20.4% 
 Delete the comment  Modify the comment
2010-04-13
20:59:04



† 본 게시판에 게재된 글과 사진들 중 삭제를 원하시는 분들은 webmaster@sarang.com으로 본명, 전화번호, 이유를 빠짐없이 이메일로 보내시면 절차에 의거하여 조치합니다.
† 사진 원본을 다운로드하고자 할 경우, 사진 위로 마우스를 옮긴 후 오른쪽 마우스버튼을 클릭하고 새창열기(Open Link in New Window)를 선택한 후 새로 뜬 원본 사진을 그림저장(Save Picture As)을 선택하여 저장합니다.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55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리사이클링 사역의 지경이 넓어지고 있습니다. image [1] 이성희2 2010/08/01 1240 75

54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북한 선교위한 수익금 지출 보고 [3] 이성희2 2010/07/09 939 55

53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긴급 기도부탁 [1] 박상훈 2010/03/15 1050 69

52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고국에서 안부 전합니다...**^^ [4] 장경수 2010/03/09 1062 66

arrow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지나고나면 모두가..... image [4] 장수경 2010/02/07 1304 83

50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개역개정판 사용을 중지해야 한다 - 강원주 목사 [3] 박상훈 2010/01/24 1132 65

49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Hannah 의 기도  Hannah 2010/01/09 1057 66

48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새해에는 [2] Hannah 2009/12/31 929 56

47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새벽 이슬 청년선교사 짐 엘리엇의 일생 [2] 이성희 2009/12/26 2373 118

46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즐거운 파티 image [7] 장수경 2009/11/29 1404 66

45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부스에서의 아름다운 섬김 image [5] 장수경 2009/11/25 1218 54

44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수고 하셨습니다. [1] Hannah 2009/11/25 778 37

43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폴워셔 목사님의 충격적인 메세지 [1] 박상훈 2009/11/19 1016 63

42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Isn't it enough? 폴워셔 목사님 간증  박상훈 2009/11/19 646 61

41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구원이란 무엇입니까?  박상훈 2009/11/19 1143 75

40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모두 그리스도에 대한 것입니다. (폴 워셔목사님) [1] 박상훈 2009/11/19 596 40

39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Run [1] 박상훈 2009/11/19 1231 54

38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하나님으로 부터 온 편지 [2] 박상훈 2009/11/12 577 35

37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성경책을 모아서 개척교회에 보내는 것이 어떻겠습니까? [1] 박상훈 2009/11/08 530 48

36  쓰고 싶은 글 남기기old_head  우리 하나님이  Hannah 2009/10/01 501 41


1   2    3  
실시간접속:64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