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목장

Classic WebZine Gallery

1111 Blessing Street이 되는 교회

 
사랑닷컴  2013-10-19 10:56:02  Zoom-in Zoom-out

10_20_13_jubo_1_4.jpg

한 영혼, 한 다락방, 한 훈련, 한 사역.” (2)

지난주에 이어서 블레싱 스트리트가 되는 교회에 대해 함께 생각해 보고자 합니다. 우리의 구호는 “한 영혼을 품고 한 다락방, 한 훈련, 그리고 한 사역에 참여하여 블레싱의 주역이 됩시다.” 이고, 우리의 영적 주소는 “1111 Blessing Street.”입니다.

이 영적 주소에는 4가지 하나(1)가 있습니다. 첫 번째 하나(1)는 “한 영혼”을 품는 일입니다. 두 번째 하나(1)는 “한 다락방”에 속하는 일입니다. 세 번째 하나(1)는 ‘한 훈련’을 받는 일입니다(딤후3:17). 우리 교회는 훈련하는 교회입니다. 그러므로 모든 남가주사랑의교회 성도들은, 나이를 막론하고, 배움의 장으로 나와야 합니다. 평생 학습자가 되어야 합니다. 배워야 성장하고 훈련을 받음으로 영적 야성이 길러집니다. 영성 훈련은 마음 밭을 기경하여 옥토가 되게 함으로 성도의 삶에 풍성한 열매를 맺게 합니다. 더 나아가 매일의 삶 속에 하나님의 임재와 능력을 경험할 수 있게 합니다. 배우기를 멈추는 사람은 점점 늙어지지만 계속 배우며 훈련받는 사람은 하나님께 쓰임 받습니다.

마지막 하나(1)는 ‘한 사역’을 섬기는 일입니다. 남가주사랑의교회가 나의 홈쳐치(Home Church)라면 하나의 지체로서 몸 된 교회 안의 다양한 사역에 꼭 동참하기를 권합니다. 섬김으로 참여할 때 예수님의 몸된 교회에 소속감이 생기고 교회의 사명을 이루는 일에 자연스럽게 동참할 수 있습니다. 또한, 교회 안이든 밖이든 예수님의 이름으로 섬기는 자리로 들어가야 합니다(막10:45). 배움과 훈련의 열매는 개인의 성장과 지적인 만족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이웃과 세상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섬기는 사역으로 연결됩니다. 행함이 있는 믿음만이 살아 있는 믿음입니다. 참 경건은 고아와 과부를 돌보는 일이고, 나그네에게 냉수 한 그릇으로 섬기는 일이며, 믿음의 형제들끼리 서로 사랑하고 섬기는 일인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

남가주사랑의교회 성도들은 ‘세상에서 부름을 받은 하나님의 백성이고 동시에 세상으로 보냄을 받은 그리스도의 제자’들입니다. 그런 면에서 우리에게 ‘모이는 교회’와 ‘흩어지는 교회’의 역할은 둘 다 놓칠 수 없는 중요한 일 들입니다. 우리는 모이는 교회로서 적어도 ‘한 훈련’(또는 가르침)을 받고 ‘한 사역’을 섬기며, 또한 흩어지는 교회로서 삶의 현장에서 ‘한 영혼’을 품고 ‘한 다락방’에 속하여 성도의 교제를 나누어야 합니다. 이 모든 일들은 교회 성전에서 드려지는 공적인 예배와 더불어 삶으로 드리는 통합적인 의미의 ‘예배’가 될 것입니다.

새로 맞는 한 해에는 남가주사랑의교회 성도들 모두가 한 영혼을 품고 한 다락방,

한 훈련, 그리고 한 사역에 참여하는 블레싱의 주역들이 되기를 소원합니다. 이 새로운 영적 주소를 가지고, 우리 모두가 모이는 교회와 흩어지는 교회의 역할을 성실히 감당할 때 우리 교회가 새롭게 도약하는 축복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또한 우리 교회가 위치한 이 Brookhurst Street이 복음과 착한 행실로 세상을 축복하는 Blessing Street이 될 것입니다.

한 영혼을 품으세요. 한 다락방에 속하세요. 한 훈련을 받으세요. 그리고 한 사역을 섬기세요. 그리하여 하늘의 축복을 유통하는 블레싱 스트리트(Blessing Street)의 주역이 되세요.

 

주후 2013년 10월 20일 노 창 수 담임목사 드림

file   Attached:

댓글로 소중한 의견을 남기고 싶으신 분들은 로그인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 본 게시판에 게재된 글과 사진들 중 삭제를 원하시는 분들은 webmaster@sarang.com으로 본명, 전화번호, 이유를 빠짐없이 이메일로 보내시면 절차에 의거하여 조치합니다.
† 사진 원본을 다운로드하고자 할 경우, 사진 위로 마우스를 옮긴 후 오른쪽 마우스버튼을 클릭하고 새창열기(Open Link in New Window)를 선택한 후 새로 뜬 원본 사진을 그림저장(Save Picture As)을 선택하여 저장합니다.


번호 사진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981 old_head  믿음플레인 모드 온(on) image  사랑닷컴 2018/11/16 38 2

980 old_head  "까불지마!" image  사랑닷컴 2018/11/09 139 2

979 old_head  어두운 세상을 탓할 것인가? image  사랑닷컴 2018/11/03 99 4

978 old_head  염려하십니까? image  사랑닷컴 2018/10/19 225 14

977 old_head  내 구주 예수를 더욱 사랑"의 또 다른 의미 image  사랑닷컴 2018/10/13 139 8

976 old_head  하루라도 젊었을 때 시작해야 하는 것... image  사랑닷컴 2018/10/06 188 12

975 old_head  별이 된 상처들... image  사랑닷컴 2018/09/28 213 11

974 old_head  업그레이드? Yes! image  사랑닷컴 2018/09/21 190 14

973 old_head  고슴도치 인생...탈출! image  사랑닷컴 2018/09/15 237 13

972 old_head  한번 제대로 미쳐봅시다 image  사랑닷컴 2018/09/08 225 12

971 old_head  잇츠 오케이(It’s Okay) image  사랑닷컴 2018/09/01 297 339

970 old_head  태어났다, 먹다, 죽다?? image  사랑닷컴 2018/08/25 239 13

969 old_head  교회 오퍼레이팅 시스템 image  사랑닷컴 2018/08/18 297 15

968 old_head  잘 살아 보세 image  사랑닷컴 2018/08/11 301 20

967 old_head  혹시 단기코스가 있나요? image  사랑닷컴 2018/08/03 263 15


1   2    3    4    5    6    7    8    9    10  ··· 66